지자체 트래블

지자체 트래블

[장흥군 트래블]물과 숲으로 빚은 치유의 고장, 장흥

전남 장흥(長興)은 고려 인종이 이곳 출신 공예태후를 왕비로 맞아 의종과 명종, 신종을 낳은 데 대한 고마움을 표하기 위해 내린 지명이다. ‘길이길이 번성하라’는 임금의 바람이...

[진천군 트래블] 살아서는 진천을 유람하는 것이 제일이다.

진천군은 예로부터 ‘생거진천(生居鎭川’)으로 불렸다. ‘살아서는 진천에 사는 게 좋다’는 뜻을 지닌 별칭답게 살기 좋은 고장이다. 그만큼 여행하기 좋은 자연 경관과 다양한 유적·명승지가 많다. 그...

[남해 트래블] 남해는 한낱 꿈이런가

남해는 저마다의 이야기가 지줄대는 청정 지역으로 많은 이들이 여행의 목적지로 정하곤 한다. 최근 인기가 높아지고 있는 레저 활동인 낚시, 계절따라 산을 타는 등산, 집을...

[청주 트래블] 문득 그 곳, 따뜻한 낭만이 있는 ‘청주’

불어온 바람이 선선해서, 하늘이 높고 푸르러서, 가볍게 가방 하나 들고 어디론가 떠나고 문득 떠나고 싶어지는 계절이다. 도심의 화려함도 좋지만, 차분하고 따뜻한 가을을 소소하게 느끼고...

[안동 트래블] 안동, 선비의 숨결과 바람

안동은 시대별로 다양한 역사와 문화유산을 간직하고 있는 우리나라 역사·문화의 보고(寶庫)다. 이 때문에 안동의 여행지는 여행객들이 끊이지 않는다. 최근 세계유산에 등재된 9곳의 서원 중 두...

[부산 해운대 트래블] 해운대 바다에서 낭만을 속삭인다

태양이 뜨거운 여름에는 뉴스의 첫머리엔 항상 해운대 인파가 몇십 만이라는 소식을 다투어 전한다. 이어지는 화면엔 백사장과 바다가 구분이 안 될 정도로 빼곡히 들어찬 사람들....

[제주 트래블] 그 섬에 살고 싶다

제주는 우리나라 제1의 관광지로 사계절 내내 인기가 많다. 국내뿐만 아니라 외국에도 제주의 아름다움에 대한 소문이 자자해 외국인들도 많이 여행을 가는 관광 명소다. 제주에서도 꼭...

[전주 트래블] 뿌리 깊은 전주

후백제의 도읍지, 천년 고도를 간직한 전통문화 중심지 항일정신이 깃든 전주한옥마을 전주한옥마을은 1930년대 일본 상인들의 세력 확장에 대항해 조성된 한옥촌이다. 약 700여 채 한옥이 모여 있으며 사람들이...

[무안 트래블] 때묻지 않은 힐링, 무안

온화한 무안은 내게 누울 자리를 내어 준다 홀통 해수욕장, “하얀 천과 바람만 있으면 어디든 갈 수 있어” 무안군 현경면 오류리에 있는 해수욕장으로 전라남도 영광군·무안군·함평군 3개의 군에...

[대전시 트래블] 유잼(有+재미) 도시로 탈바꿈하고 있는 대전

대전시는 2019~2021년까지 대전 방문의 해로 지정해 노잼(NO+재미 의미를 가진 신조어) 도시 이미지를 탈피하고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대전 관광 명소 소개를 통해 많은 사람들이...

화제의 뉴스

트래블

[대부도 추천 맛집]사또횟집

생선회가 살아있는 대부도 최고 명소 ‘사또횟집’ 문화관광저널은 무늬만 맛집인 음식점을 블로그 등 SNS에 소개하면서 마케팅 전략으로 고객을 유혹하는 ‘가짜 맛집’이 설치고 있다는 제보가 잇따라 공신력 있는...

이슈추적

우연이라기엔 너무나 ‘섬뜩한’ 도쿄올림픽 예언

코로나19 확산에 비상이 걸린 일본 정부가 처음으로 도쿄올림픽 개최 ‘연기’ 가능성을 공식적으로 언급했다. 세이코 하시모토 일본 올림픽 담당상(장관)은 지난 3일 일본 상원인 참의원에서 도쿄올림픽 개최...

정책을 듣는다

[부산관광공사 정희준 사장]콘텐츠 관광으로 관광도시 부산의 새 지평을 열다

역사·문화·예술의 콘텐츠 관광으로 관광도시 부산의 새 지평을 열다 - "크루즈 모항화, 해양스포츠 산업 육성과 관련업계, 시민 참여 이끌겠다" 부산은 바다, 산, 강이 모두 어우러진 천혜의 자연...